오늘의 노래2018.01.13 00:05






누가 내 맘을 위로할까 


누가 내 맘을 알아줄까 


모두가 나를 비웃는것 같아

 

기댈 곳 하나 없네 




이젠 괜찮다 했었는데 


익숙해진 줄 알았는데 


다시 찾아온 이 절망에 


나는 또 쓰러져 혼자 남아 있네 



내가 니 편이 되어줄게 


괜찮다 말해줄게 


다 잘 될거라고 넌 빛날거라고 


넌 나에게 소중하다고 




모두 끝난 것 같은 날에 내 목소릴 기억해 


괜찮아 다 잘 될거야 


넌 나에게 가장 소중한 사람 



내가 니편이 되어줄게 


(니가 잘 되길 바래) 

(니 편이 되어 줄게)







누군가를 붙잡고 


미주알 고주알 얘기할 수 없을 때.


지친 하루의 끝에 수고했다고 


나 자신에게 위로가 필요할 때, 


들으면 좋을 노래.



깜깜한 밤 


홀로 이 노래를 들으면


잔잔한 분위기에 빠져든다.^^















Posted by luvholic
짧은 생각들2018.01.11 15:06
오랜만에 손편지를 썼다.

편지를 보내려고 보니
우표를 어디서 사야할지 막막했다.

우체국은 너무 멀고..

인터넷 우체국에 접속했더니 

인터넷 우표 출력 서비스가 있었다.

오호.

손편지를 인터넷우표 출력해 붙여
 
우체통에 넣어 무사히 보냈다~

Posted by luvholic
내맘대로 읽기2018.01.10 18:05














이 책은,

고민이 있는 사람들에게 

글배우(작가) 식으로 헤쳐나가는 법을 이야기해준다.

 

쏟아지는 자기계발서의 홍수 속에서 

뻔하지 않은 위로를 건네는 책이다.  


쉬어가며 읽어도 되고, 

한달음에 읽어도 소화가 잘 되는 책이라고 느꼈다.







"돈을 많이 벌면 행복할거야"

"취업하면 걱정이 없을거야" 라고 

생각하는건 

미래 중심적인 사고라고 한다. 

~한다면 행복하겠지라는 생각은 위험한다고 한다. 


실제로 그 목표를 이뤄도 

행복한 순간은 잠깐이고 

생각지 못했던 문제들이 튀어나오기 때문이다.


돈을 버는 과정,

구직 준비 과정, 

사업하는 과정에서도 

행복을 느끼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한다. 

지금. 바로 여기서 행복한 것이 중요하다는 말에 

공감했다.











[ 책갈피 ]


네가 

가고싶은 길이 있다면


그곳은

가도 되는 멋진 길이다 


아무것도 아닌 지금은 없다 / 글배우


*


세월이 흐른 지금 

이제 어머니와 아버지는 꿈을 꾸지 않으십니다.

그 대신 저희를 꿈처럼 바라보십니다.


그래서 저는 때론 마음과 다르게 실패도 하지만

쓸모없는 사람은 아닙니다.

어머니 아버지의 꿈이기에.


저는 아주 소중한 사람입니다.


당신도 혹시 넘어져 있다면 

쓸모없는 사람이라고 생각하지 마세요.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사람입니다.


당신은 당신 부모님의 꿈이기에.


  아무것도 아닌 지금은 없다 / 글배우



*



꿈을 갖는다는 건 어두운 밤하늘에

홀로 떠 있는 외로운 별이 되는 것과 같다.

아무도 결과 없는 노력을 비춰주지 않으니까.


하지만 잊지 말자.

그별은 누군가 비춰주지 않아도 

이미 스스로 밝게 빛나는 멋진 별이라는 걸.


아무것도 아닌 지금은 없다 / 글배우








* 방문과 댓글, 하트(♥) 환영합니다 *

* 휴식이 있는 하루가 되기를 바랍니다 *












Posted by luvholic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