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노래2018.03.17 16:00





꽃잎이 내 맘을 흔들고 

꽃잎이 내 눈을 적시고 

아름다운 기억 

푸른 하늘만 바라본다


꼬마야 약해지지마 

슬픔을 혼자 안고 살지는 마 

아빠야 어디를 가야 

당신의 마음처럼 살 수 있을까 


가장 큰 별이 보이는 우리 동네 

따뜻한 햇살 꽃이 피는 봄에

그댈 위로해요 그댈 사랑해요 

그대만의 노래로 


뚜루뚜뚜두 두두두

뚜루뚜뚜두 두두두

뚜루뚜뚜두 두두두

하늘바라기 하늘만 멍하니 


가장 큰 하늘이 있잖아

그대가 내 하늘이잖아

후회 없는 삶들

가난했던 추억

난 행복했다


아빠야 약해지지마 

빗속을 걸어도 난 감사하니깐 

아빠야 어디를 가야 

당신의 마음처럼 살 수 있을까 


가장 큰 별이 보이는 우리 동네 

따뜻한 햇살 꽃이 피는 봄에

그댈 위로해요 그댈 사랑해요 

그대만의 노래로 


따뜻한 바람이 부는 봄 내음

그대와 이 길을 함께 걷네 

아련한 내 맘이 겨우 닿는 곳에


익숙한 골목 뒤에 숨어있다가

그대 오기만 오기만

기다린 그때가 자꾸만 떠올라


가장 큰 별이 보이는 우리 동네 

따뜻한 햇살 꽃이 피는 봄에


그댈 위로해요 그댈 사랑해요 

그대만의 노래로 


뚜루뚜뚜두 두두두

뚜루뚜뚜두 두두두

뚜루뚜뚜두 두두두

하늘바라기 하늘만 멍하니



*


걸그룹 에이핑크의 실력있는 보컬인

정은지가 부른 <하늘바라기> 


정은지의 목소리는 

힘이 있으면서도 듣기에 편안하다. 


<하늘바라기> 에는 

영어 가사는 단 한소절도 나오지 않는다.

한글로 된 가사라, 더욱 소중하게 들리는 노래이다. 


가사를 듣다 보면

어린 시절의 골목길과 부모님 생각도 난다.


창밖을 바라보며 

이노래를 들으면 마음 한구석부터 따뜻해진다. 

꽃잎이 하늘하늘 흩날리는 풍경이 

떠오르는 노래다^-^ 







Posted by luvholic
오늘의 노래2018.03.13 15:05










너를 너무 많이 사랑하니까
니가 있어 이 세상에 난 행복하니까
약속해줘 우리 조금은 부족해도
서로의 잘못을 감싸주기로 해

이제부터는 혼자가 아닌거야 내가 있잖아
힘들었던 것 모두 잊고 나의 어깨에 기대
그동안 스쳐갔던 사람들은 
모두 오늘을 위한 과정이었다고
묻어주기로 해 아무일 없던걸로 해

그려왔던 나의 사랑이 그게 바로 너였던 거야
왜 이제서야 알게 되었는지 빨리 만나지 못했는지
우연인 듯 지나가던 하루가 이젠 너무 행복해졌어
너와 있으면 누구도 부럽지 않으니까

너를 너무 많이 사랑하니까
니가 있어 온 세상이 아름다우니까
약속해줘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한 두번 실수는 이해하기로 해

이루지 못했었던 지나간 사랑 때문에 이제
슬퍼할 필요없어요 내가 있으니까 생각하지 않아도 돼
헤어지기 싫어서 조금씩 더 천천히 걷고 있어
그 어떤 일보다 이시간이 나에겐 제일 소중하니까 이만큼

너를 너무 많이 사랑하니까
너 때문에 이 세상을 난 살아가니까
약속해줘 어떤 시련이 온다해도
우리의 사랑을 지켜가기로해

이렇게 너를 너무 많이 사랑하니까
힘들어도 이 세상이 아름다우니까
약속해줘 내가 없이 넌 어디에 있어도
널 위한 내 마음 기억하기로해
이렇게 영원히 함께 가기로 해








투샤이의 <love letter>가 

슈가맨2에 드디어 나왔다. 

<love letter>는 2003년 히트한 R&B 발라드곡이다. 

뮤직비디오에는 앳된 모습의 성유리가 출연했었다.


이 노래는 

싸이월드 시절 

bgm으로 자주 들을 수 있었던 노래여서 

익숙하게 들렸다.


노래방에서도 종종 들어 왔던 노래인데,

난이도가 꽤 있는 편ㅎㅎ

투샤이의 가창력이 매우 좋기 때문에...^^ 

슈가맨2에서 

투샤이의 라이브를 듣고 귀호강했다.

애드립으로 치고 올라가는 고음에

소름이 쫙~ 돋았다ㅎㅎ 


<love letter>의 가사도 

애절함이 묻어난다. 

2005년에는 이해할 수 없던 가사였지만

지금은 팍팍 와닿는다. 












Posted by luvholic
오늘의 노래2017.11.28 09:39



비틀비틀 걸어도
미끄러져 굴러도
흘러갈래 이대로
뭐 어때

미친 듯이 아파도
헝클어져 못나도
흘러갈래 이대로
뭐 어때

인정받고 싶었어
나만의 무대가 너무 간절했어
내 목소릴 찾고 싶어서
수백 곡 수천 곡 부르고 불렀어

반복되는 녹음
끝없는 두 마디
난 안 될 거라고
내려놓은 마이크
다시 잡아본다
나만 그런 건 아냐

비틀비틀 걸어도
미끄러져 굴러도
흘러갈래 이대로
뭐 어때

미친 듯이 아파도
헝클어져 못나도
흘러갈래 이대로
뭐 어때

진짜가 되고 싶었어
부끄러운 박수는 너무 무거웠어
거품처럼 사라질까 봐
수많은 멜로디 썼다가 지웠어

10년이 지나도
끝없는 질문들
왜 아직 부족할까
힘들 때 들었던
개리 오빠의 가사
나만 그런 건 아냐

비틀비틀 걸어도
미끄러져 굴러도
흘러갈래 이대로
뭐 어때

미친 듯이 아파도
헝클어져 못나도
흘러갈래 이대로
뭐 어때

애쓰지 말아
오늘도 내일도 어제가 될 뿐이야

흘러갈래 이대로
뭐 어때

미친 듯이 아파도
헝클어져 못나도
흘러갈래 이대로
뭐 어때

비틀비틀비틀비틀비틀 걸어도
나 흘러갈래 나 흘러갈래
미친 듯이 오 미친 듯이 아파도
나 흘러갈래 나 흘러갈래

뭐 어때


정인 - 비틀비틀 #


-

참 괜찮다. 

목소리도 마인드도 노래도 다 좋다ㅎㅎ 











Posted by luvholic
오늘의 노래2017.11.26 14:21




그대가 속한 세상이

그대를 지치게 하고
그대가 그대가 아닌
사람이기를 강요하네

그대가 속한 세상엔
많은 사람들이 있고
많은 사람들 가운데
나라는 한사람이 있네

세상의 어둠이 짙어
그대가 길을 잃을 때
내가 빛이 되고 싶어
그대는 그대로
그냥 그대인 채로 남으면 돼

그대가 속한 세상에
나라는 사람이 있네
그대가 그대다움에
난 그댈 보며 미소 짓네

세상의 어둠이 짙어
그대가 길을 잃을 때
내가 빛이 되고 싶어
그대는 그대로
그냥 그대인 채로 남으면 돼

그대는 그대로
그대는 그대로

세상의 어둠이 짙어
그대가 길을 잃을 때
내가 빛이 되고 싶어
그대는 그대로

그냥 그대인 채로 남으면 돼


 스텔라장, 그대는 그대로 #


-


그대는 그대로


스텔라장은, "위로받고 싶을 때 가장 듣고 싶은 말"이라고 했다.


위로받는 일요일이 되기를 바라며,










Posted by luvholic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