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갖 리뷰2018.03.02 15:00


제목: 리틀 포레스트(Little Forest)

개봉일: 2018.02.28

감독: 임순례

출연: 김태리(혜원), 진기주(은숙), 

류준열(재하), 문소리(혜원 엄마)



[리틀포레스트 줄거리]


“잠시 쉬어가도, 달라도, 평범해도 괜찮아!

모든 것이 괜찮은 청춘들의 아주 특별한 사계절 이야기”


시험, 연애, 취업… 뭐하나 뜻대로 되지 않는 일상을 잠시 멈추고

 고향으로 돌아온 혜원은 오랜 친구인 재하와 은숙을 만난다.

 

 남들과는 다른, 자신만의 삶을 살기 위해 고향으로 돌아온 ‘재하’, 

 평범한 일상에서의 일탈을 꿈꾸는 ‘은숙’과 함께

 직접 키운 농작물로 한끼 한끼를 만들어 먹으며

 겨울에서 봄, 그리고 여름, 가을을 보내고 다시 겨울을 맞이하게 된 혜원.

  

 그렇게 특별한 사계절을 보내며 고향으로 돌아온 진짜 이유를 깨닫게 된 혜원은 

 새로운 봄을 맞이하기 위한 첫 발을 내딛는데…


출처: 네이버 영화




[리틀 포레스트 감상후기]


나는 환절기에 종종 아프다. 

강력한 몸살이 오기도 하고 

몸과 마음이 축 늘어지기도 한다.

요 며칠, 날씨도 꾸물꾸물하고 

컨디션이 좋지 않았는데

<리틀 포레스트>를 보고 에너지를 채웠다. 

씨앗을 뿌리고 거름을 주듯이,

마음을 돌보고 지켜봐야 한다는 것을 느꼈다. 




<리틀포레스트>의 배경은 시골이다. 

시골에서는 노동하고, 밥 먹고 그런 것이 일상이다.


몸을 움직여 씨앗을 뿌리고, 모종을 심고 

직접 기른 배추, 파 등으로 요리를 하고.

도시에서 영혼까지 탈탈 털려 지친 마음이었다면,

시골에서는 단순한 삶을 통해 몸을 움직인다.

그 과정이 마음이 뿌리내리는 

"작은 숲(리틀 포레스트)"을 찾는 과정이다. 


주연 김태리 배우(혜원 역)의 눈빛이 선하고 

진지해서 인상깊었다.

어린시절 친구들과 재회하며 함께하는 장면에서

웃음 포인트도 있었다.^^



한 줄 감상평

<리틀 포레스트>는  

잔잔하고, 따스함이 있는 힐링 영화였다. 




* 제 돈 내고 관람한 솔직후기입니다 *

* 하트(♥)와 댓글은 언제나 환영합니다^^ *







Posted by luvholic
온갖 리뷰2018.01.14 10:24



안녕하세요.^^

오늘은 재미있는 애니메이션 영화를 

luvholic 만의 시선으로

 리뷰해 보려고 합니다. 




2018년 첫 관람 영화로

디즈니와 픽사가 손잡은 <코코>를 

선택했어요! 










영화 <코코>는요,



<겨울왕국>

<인사이드 아웃> 에 이어,


디즈니와 픽사가 손잡아 화제가 된 애니메이션 영화입니다^^



러닝타임은 총 100분입니다.

깜짝 영상까지 포함하여 

120분이 조금 넘었습니다. 
















영화 <코코>의 줄거리





영원히 기억하고 싶은 황홀한 모험이 시작된다! 

뮤지션을 꿈꾸는 소년 미구엘은  
전설적인 가수 에르네스토의 기타에 손을 댔다가,
 ‘죽은 자들의 세상’에 들어가게 된다. 


 그리고 그곳에서 만난 의문의 사나이 헥터와 함께 
상상조차 못했던 모험을 시작하게 되는데… 

 과연 ‘죽은 자들의 세상’에 숨겨진 비밀은? 

그리고 미구엘은 무사히 현실로 돌아올 수 있을까?






출처: 네이버 영화 











* 뮤지션의 꿈을 키우는 꼬마 미구엘. 






좋았던 점 


1. 반전과 교훈이 있는 스토리.

 주인공 꼬마 미구엘은 행동력이 장난이 아닌데, 

이 꼬마의 생각이 바뀌는 과정에 교훈이 있다. 



2. 가족의 소중함을 팍팍! 일깨워준다. 

 가족과 이 영화를 보면 

서로 이해하지 못했던 부분을 

이해할 수 있다. 



3.  멕시코 배경에 

멕시코풍의 노래를 들을 수 있어 새로웠다. 



4. 픽사가 구현해낸 "죽은자의 세계"가 

마냥 어둡지않고 

컬러풀한 색을 많이 써서 

시각적으로 아름다웠다. 










* "죽은자들의 세계"가 매우 화려하고, 볼거리가 풍부하다.






아쉬웠던 점


1. 개인적으로 제목 "코코"가 조금 아쉽다.

"Remember me" - "나를 기억해줘"가 제목이었으면 

더욱 좋았을것 같다. 

테마곡 제목도 "Remember me"이기도 하다.


2.  죽은자들의 세계가 나오는 비중이 길어서

아주 어린 아이들이 보기엔 해골을 무서워할듯 하다. 

귀여운 해골들이지만ㅎㅎㅎ 


3. 중간에 조금 늘어지는 부분이 있다. 










가족의 소중함을 깨닫게 하는 
감동 애니메이션이다. 


볼거리와 감동을 둘다 잡은 영화 <코코> 추천!!


* 제 돈 주고 관람한 솔직 후기입니다 *






☆ 하트()와 댓글은 언제나 열려있어요 ☆













Posted by luvholic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