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노래2018.03.09 15:01






잘 가라 나를 잊어라

이까짓 거 사랑 몇 번은 더 할 테니


알잖아 내가 뒤끝이 좀 짧아서

알잖아 내가 너 말고도 님이 많아서


난 싫어 간질간질 거리는 이별

이 맘 때쯤 때쯤 흐르는 눈물

할 만큼 했잖아 미련이 없잖아

(짠짠 짜잔 짠)


잘 가라 나를 잊어라

이까짓 거 사랑 몇 번은 더 할 테니

잘 가라 돌아보지 말아라

여기서 난 안녕 멀리 안 나갈 테니

울지 마라 울지 마라 울지 마라


알잖아 내가 깔끔한 게 좋아서

혹시나 하는 맘에 하는 얘기인 거야


비라도 부슬부슬 오는 늦은 밤

술이 한 잔 두 잔 들어가는 밤

혀 꼬인 말투로 전화하지 마라

(짠짠 짜잔 짠)


잘 가라 나를 잊어라

이까짓 거 사랑 몇 번은 더 할 테니

잘 가라 돌아보지 말아라

여기서 난 안녕 멀리 안 나갈 테니


잘 가라 나를 잊어라

이까짓 거 이별 몇 번은 더 할 테니

잘 가라 돌아보지 말아라

여기서 난 안녕 멀리 안 나갈 테니


울지 마라 울지 마라 울지 마라






☆ 조영수 작곡, 김이나 작사 


조영수 작곡가는

홍진영의 <사랑의 배터리>, <산다는 건> 등 

여러번 작업을 했었다. 


김이나 작사가는 아이유, 브라운아이드걸스, 

엑소, 이선희, 성시경 등 

다양한 곡의 작사를 맡았다. 

이번 <잘가라>로 첫 트로트 작사에 도전했다고 한다. 



이 노래는,

잘가라↗↘↗↘↗~

 긴 "꺾기" 부분이 중독성 갑이다^^


홍진영 특유의 목소리도

촥촥 감긴다. 


이별 후 술취해서 전화하니 말라는(ㅋㅋ)

통쾌한 가사도 마음에 들었다. 









Posted by luvholic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