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겨울은 

동장군이 제대로 다녀갔나 봅니다..

날씨가 무지막지하게 춥습니다.ㅠ_ㅠ 




 2018/1/26 날씨정보입니다.

 강원영서는 무려 영하 24도... 실화인가요....

(출처: 케이웨더 홈페이지)






혹한기에 자주 발생하는 

수도계량기 동파 사고!!!

정말 골칫거리가 아닐 수 없는데요.



수도계량기 동파는

한번 동파가 되면,

계속하여 동파 사고가 발생할 수 있어 

위험합니다. 

그만큼 

예방과 방지가 중요하다는 것이죠..!!




서울시에서는 

<동파발생 위험도별 4단계 동파예보제>를 

시행했다고 합니다.






<동파발생 위험도별 4단계 동파예보제> 

(출처: 서울시 공식 보도자료)




서울시는 2018/1/26(금) 현재 

수도계랑기 '동파 심각' 발령으로 

각별한 주의를 당부하였습니다. 






지금부터 

1. 수도계량기 동파 예방 / 방지

2. 수도계량기가 얼었을 때의 대처법 

3. 신고 번호를 알아보겠습니다 :) 







<수도계랑기 동파예방 요령>


○ 수도계량기와 배관을 헌옷 등 

보온재로 감싸 줍니다.

   단열재(뽁뽁이)로 감싸 주시는 것도 좋습니다. 

   특히 배관★이 보온에 취약하기 때문에

배관을 단열재로 감싸야 

   동파사고 예방에 효과적입니다. 


○ 외부의 찬공기가 들어가지 않도록 

      계량기함 내외부의 틈새를 막습니다.


○ 계량기가 동파된 적인 있거나 동파가 우려될 경우,

  욕조의 수도꼭지를 조금 열어 놓아

물을 받아서 사용하는 것을 권장합니다. 






<수도계량기가 얼었을 때 조치법>


○ 수도꼭지를 열어 놓고 계랑기 양쪽 연결배관을 

   헤어드라이기를 이용하여 서서히 녹여 줍니다. 


(주의) 50 이상 뜨거운 물을 붓거나(X)

화기가 수도계량기에 

직접 닿으면 안됩니다!!(★)

     고장 혹은 화상 발생 가능성이 있습니다.


○ 계량기가 얼어 유리가 깨지면 

           수도사업소(동파신고 3146 - 2000),

서울시 다산콜센터(120)

   즉시 신고합니다.


(단, 사제계량기는 제외, 

아파트에서 자체관리하는 계량기는 

   아파트 관리사무실로 연락해야 합니다)









* 긴 글을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 댓글하트(♥) 언제나 환영입니다 *














Posted by luvholic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