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노래2018.05.07 23:00




누자베스(ヌジャベス, 본명: 세바준)는 

일본 재즈힙합 분야의 

천재 프로듀서이다.

1999년에 첫 싱글 앨범을 내고, 

2010년 교통사고로 생을 마감할 때까지

독보적인 음악 세계를 보여주었다.


기쁜 소식은,

누자베스의 음원이 풀렸다는 것이다!

(해외 음악은 저작권 문제로 

막혀있는 경우가 태반이다.)

2018년 5월 현재 멜론에서 들을 수 있다.


<aruarian dance>는 그의 곡들 중에 

가장 유명하고, 익숙한 노래이다.

일본 애니메이션 <사무라이 참프루 OST>로 

국내팬들에게 알려진 곡이다.  

서정적인 멜로디에 

재즈와 힙합 모두를 느낄 수 있다. 


이 노래는 가사가 없다.

내가 가사없는 노래를 듣는 이유는 

마음대로 상상을 펼칠 수 있고,

다른 일을 병행하면서 

들을 수 있는 음악이어서 그렇다. 



<Aruarian dance>

고요한 물 속에 앉아 있는 것처럼, 

마음이 차분해지는 노래이다. 

자기 전이나

새벽에 들어도 좋을 것 같다:)









Posted by luvholic